오늘의 인사총무, 맑음

오프라인 구매처


온라인 구매처

  |     |     |  


미리보기


책 소개

중소기업 인사총무의, 중소기업 인사총무에 의한, 중소기업 인사총무를 위한 책!

중소기업 인사총무팀에서 5년간 근무하며 단 하루도 고민을 하지 않은 적이 없습니다.


“대기업도 아닌 중소기업, 회사에 비전은 있는 것일까?

나의 커리어는 어떻게 해야 할까?

여기저기서 터지는 직원들의 민원, 구석구석 챙겨야 하는 잡일까지

도대체 인사총무에게 정해진 R&R이라는 게 있긴 한 건지?”


휴…강연을 들어도 모두 대기업 인사팀 출신들의 이야기뿐

서점을 돌아다녀도 모두 실무서만 가득하네

진짜 야생 중소기업의 인사총무 에세이는 어디에?


“그들의 이야기는 나에게 피부로 와닿지 않았습니다.

나와 비슷한 고민을 하는 사람들은 굉장히 많을 것이라고 생각했어요.

그래, 그렇다면 내가 만들면 되지 않을까라고 생각했죠”


그렇게 이대리는 길을 찾기보다는 길을 만들기로 합니다.

대한민국 중소기업 인사총무 여러분!

제가 만든 길에서 같이 동행하며 중소기업 인사총무에 대해서 고민해볼까요?


저자 소개

이대리

조직 내 구성원들에게 필요한 기업교육을 제공하는 인사팀 출신의 강사로 활동하고 있다. 건국대학교 행정학과를 졸업 후, 구로디지털단지역에 있는 IT 회사 인사기획팀에서 눈물 콧물 쏙 빼는 신입시절을 보냈다. 이후 강남에 위치한 섬유회사 인사총무팀으로 이직하여 총 6년간 인사쟁이로서 커리어를 쌓는다. 175cm의 키를 가진 여성으로 원래는 대한민국 중소기업 여자 인사총무 담당자 중 가장 키가 큰 직원(비공식 기록)이었으나 현재는 그냥 용인의 야오밍으로 불리고 있다. 남편, 헐리우드 배우 티모시 샬라메, 키우는 강아지 두 마리를 사랑한다. 

 

목차

프롤로그 4


Chapter 1. 오늘의 인사총무, 도약

당신은 왜 인사총무팀을 지원하셨나요? 14

인사총무팀 신입은 무엇을 해야 할까요? 21

신입을 위한 이대리의 조언 32

회사의 잡부? 총무의 커리어개발은 어떻게 해야 할까요? 43

IT회사와 섬유회사의 인사총무환경은 달라도 너무 다르다. 56


Chapter 2. 오늘의 인사총무, 성장

인사총무팀, 이것만은 하지 마라. 64

인사총무팀에게 진정성이 필요하다. 75

인사총무팀은 회사의 사장이자, 근로자의 대표다. 80

아웃소싱의 양날 86

나를 성장하게 하는 힘, 교육 94

시도하는 그대는 아름답다. 100



Chapter 3. 오늘의 인사총무, 깨달음

중소기업 인사총무팀의 R&R, 그것이 알고 싶다. 110

제도를 설계할 때 이것만은 생각해주세요. 117

진실의 순간, 채용 124

건강하지 못한 인사평가 제도는 조직을 망친다. 128

급여의 역습 135

원칙과 예외, 그 사이 145


Chapter 4. 오늘의 인사총무, 고민

21세기의 신(新)도둑들, ‘노쇼’ 154

연차촉진제, 저희도 안하고 싶습니다. 160

법정의무교육, 무엇이 문제일까? 165

중소기업에서 남성육아휴직이란? 171

따뜻한 말, 따뜻한 미소는 이대리도 춤추게 한다. 174

연말정산? 고통정산! 176

오늘도 사직서를 받았다. 179

인사총무팀 직원은 어디에 성희롱을 말할 수 있나요? 182

회식도 업무의 연장? 우리는 진짜 업무입니다! 185

 

에필로그190


책 속으로

인사총무팀에서 일하는 당신은 오늘 1급 비밀을 알게 된 총리가 될 수도 있고, 내일은 변기를 뚫는 사람이 될 수도 있다. 만약 중요한 결정사항은 알고 싶지만, 막힌 변기를 해결할 의지는 없다면 당신은 중소기업 인사총무팀에서 오래 살아남을 수 없다.

p.19


신입의 가장 큰 장점이자 단점은 전적으로 언제든지 업무를 가르쳐줄 누군가가 있는 것이다.

p.40


사실 직원들은 회사에 많은 것을 바라지 않는다. 그저 자신의 업무환경 안에서 문제가 일어나지 않기를 바라고 문제가 일어나면 바로 해결되기를 바랄 뿐이다.

p.65


정부의 기업규제 강화, 근로자들의 정보 접근성 증가, 워라밸의 중시로 인한 채용시장의 양극화 등으로 인해 이제 중소기업은 변화해야만 살아남을 수 있다. 그리고 인사총무팀은 그 변화의 선두에 서야 하는 팀이다.

p.96


회식은 인사총무팀에게는 절호의 기회이다. 나는 몇 년간 인사총무팀에서 근무하면서 굵직굵직한 개선사항을 이뤄내고 싶지만 어떻게 제안해야 할지 모르겠을 때는 회식 자리를 이용했다.

p.106


스물여섯, 갓 대학을 졸업한 어린 신입사원에게 급여 업무는 다른 사람에게 내 직무를 밝히지 못할 정도로 보잘 것 없이 단순한 업무였다. 당시에는 창피함에 친한 친구들에게도 내 일이 급여 업무라는 사실을 말하지 않을 정도였다.

p.136


대학을 졸업하고 들어온 지 1주일도 안 되었을 무렵, 팀장님으로부터 처음으로 배정받은 업무는 ‘성희롱 고충 상담’이었다. 성희롱은 커녕 회사 품의서 작성법 또한 몰랐었던 그때, 여자라는 이유만으로 성희롱 고충 상담 담당을 맡은 것은 지금 생각해도 참 황당한 일이다.

p. 182


출판사 서평

서점에서 인사총무라는 키워드로 검색하면 나오는 책은 전부 매뉴얼 또는 이론서다. 이런 책에는 인사총무 직무를 하는 데에 도움이 되는 법령, 회계, 실무 예시와 같은 내용이 담겨있다.

반면 <오늘의 인사총무, 맑음>에는 직접적으로 실무를 알려주는 내용은 없다. 대신 이 책에는 인사총무팀의 유능한 선배가 후배에게 진심을 담아 전하는 조언과 노하우가 담겨있다. 매뉴얼이나 이론서에는 없는 현장의 생생한 모습과 어디에서도 배울 수 없는 소위 '꿀팁' 이 담겨있다.

독립출판으로 출판된 이후, 인사총무 직무를 맡은 이들에게 필독서로 입소문이 난 덕분에 절판된 이후에도 무수히 많은 독자들의 재발간 요청이 끊이지 않아 연지출판사를 통해 다시 출판된 책이다.

인사총무 직무에 국한되지 않고 직장생활, 사회생활에서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는 여러 노하우가 담겨 있는 책이니 인사총무 업무와 관련이 없더라도 대한민국에서 직장 생활을 하는 사람이라면 읽어 보기를 권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