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를 모르는 너에게

오프라인 구매처


온라인 구매처

  |     |     |  


전자책 구매처

 

 


미리보기


책 소개

스무 살을 갓 벗어난 나선미의 첫 번째 시집.

3년을 시에 빠져 살던 나선미가 스무 살을 갓 벗어나 쓴 첫 시집이다.

마음에 여운을 주는 시 200여 편을 담았다.

 

저자 소개

나선미


1남 2녀 중 막내딸로 1995년 여름에 나선미라는 이름을 지니고 세상에 나왔다.

16살에 광주에서 서울로 올라와 지금까지 살고 있다.

고등학교를 마칠 적에 일기장 모퉁이에서부터 시를 쓰기 시작하였고 20살이 되고부터 친구들에게 비추기도 하였다.

많은 사람들이 빌어준 행운 덕분에 자신의 책을 손에 쥐게 된 어린 소녀이다.

 

목차

너를 모르는 너에게


책 속으로

너 훌쩍이는 소리가 

네 어머니 귀에는 천둥소리라 하더라.

그녀를 닮은 얼굴로 서럽게 울지 마라.


- 네가 어떤 딸인데 그러니, 나선미 -

 

작가의 한마디

내 생에 가장 황홀했던 달을 띄어 당신에게 보냅니다.

당신 어딘가에 담아주세요.